[NEWS] 한국미래기술교육협, 바이오의약 신산업 육성방안 모색 > 소식알림

모바일

링크

[NEWS] 한국미래기술교육협, 바이오의약 신산업 육성방안 모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016-03-02 조회4,336회 댓글0건

본문

한국미래기술교육연구원(대표 박희정)은 오는 3월 17일부터 18일까지 양일간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로즈홀에서 '첨단 바이오의약 신산업 육성방안과 제품개발을 위한 신기술 적용 방안 세미나 - 신약, 바이오시밀러 개발과 육성방안 -'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미래기술교육협은 "지난해 한미약품에서 5조원 규모의 신약 기술 수출 계약 이후 바이오의약 기업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며 "한미약품의 기술은 새로운 성분의 신약을 만들었다기 보다는 기존 약 성분을 좀더 오랫동안 지속시킬 수 있는 것으로서 단백질을 매개체로 이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바이오 의약기술은 의료/제약, 농업 등 기존 산업의 근본적인 변화를 이끌 뿐 아니라 타기술과의 융합을 통해 거의 모든 산업에서 다양한 신사업을 창출할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17일 첫날은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최수진 바이오PD의 '산업부 바이오 R&D 육성정책 및 지원 현황'을 시작으로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여재천 전무의 '연구인프라 확대 및 기술표준화 정립을 통한 바이오파마슈티컬 산업 육성' ▲인터베스트 김명기 전무의 '바이오 의약 산업 활성화를 위한 투자전략 - 바이오벤처 성장요건과 투자유치전략 -'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정혜자 GPKOL 컨설턴트의 '제약사 글로벌 진출을 위한 CMC 방안' ▲KDB산업은행 엄기현 선임연구원의 '국내.외 제약사의 신약개발 추진 현황 및 개발전략' ▲한국특허정보원 특허정보진흥센터 김태권 박사의 '바이오 의약품 특허 동향 및 전략 분석 - 신약, 바이오시밀러 -' 등의 주제가 다루어질 예정이다.

 

 18일 둘째날은 ▲셀트리온 이상윤 이사의 '바이오 시밀러 개발을 위한 재료 및 공정과정 분석과 적용방안' 을 시작으로 ▲녹십자 김현성 이사의 '바이오 의약품 제조공정 Validation' ▲세종대학교 김창성 교수의 '줄기세포기반 신약개발 연구동향과 산업 적용방안'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오송신약개발지원센터 최원석 박사의 'QbD 기반 바이오 의약품 개발 사례와 품질관리 전략' ▲DGMIF 신약개발지원센터 김남두 수석의 '바이오 신약개발을 위한 다양한 실험법 개발과 적용기술' ▲연세대학교 이상규 교수의 '단백질 신약후보물질 발굴과 신약개발 적용방안' 등의 주제가 다루어질 예정이다.

 

 연구원 관계자는 "최근 정부는 2024년이 되면 세계 바이오 시장이 반도체 등 국내 3대 수출 품목의 전체 시장보다 규모가 커질 것"이라고 예측하면서 "제약 산업에서 새로운 신약 물질이 개발되고 나서 출시되기까지 적어도 10년은 걸린다는 얘기를 감안한다면 바이오 기술 개발은 단기가 아닌 중장기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만약 국내 기업들이 2020년 이후의 미래 신사업을 고민하고 있다면 지금부터라도 바이오 기술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각각의 상황에 맞는 바이오 기술이 무엇인지 살펴보고 관련 역량 확보 전략을 수립할 필요가 있다"며, "이번 세미나에서는 미래 성장 동력이 되며, 우리 삶의 질을 바꿀 IoT 기술이 폭넓고 심도있는 논의가 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단 비쥬얼 이미지

상호 : 한국미래기술교육연구원|대표 : 박희정|사업자번호 113-19-06409|통신판매업신고 : 강남-01274호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일로 77 서울숲IT밸리 1313호|TEL : 02-545-4020|FAX : 02-6008-9134
Email : kecft@kecft.or.kr

KB 에스크로 이체 로고

Copyright ⓒ 한국미래기술교육연구원 Corp. All Right Reserved.

상단으로